하선은 7시 30분입니다.


7시 30분쯤 로비에 나와보면 짐을 잔뜩 줄을 세워놓고 내릴 준비를 하는 사람들을 볼 수 있는데


암튼 너무 미개한 거 같고...



차량 소지 손님은 거기 설 필요 없이 짐 다 챙겨서 바로 차량갑판으로 내려가면 됩니다


1등실/특등실 쓰신 분들은 객실 키 반납 먼저 하고 내려가야 하구요,


갑판 내려가서 차에 짐 싣고 적당히 앉아서 기다리면 됩니다.





Apple | iPhone 8 | Normal program | Spot | 1/6sec | F/1.8 | 0.00 EV | 4.0mm | ISO-8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7:31:19



차량갑판엔 컨테이너 차들이 빼곡하게 있어서 공간이 좁습니다


그리고 하선 작업 중에는 절대로 이 틈 사이로 들어가지 않는 게 좋습니다


갑자기 차가 움직일 수도 있음



아무튼 그래서 짐을 최소한으로만 들고 오는 게 좋습니다


저는 캐리어 하나에 모든 짐을 몰아박는바람에 어쩔 수 없이 캐리어를 끌고 다녔는데 개고생했네요



그래서 말인데 짐 구성을 3단으로 하는 게 좋겠더라구요


손가방 + 당장 갈아입을 옷 정도 넣을 수 있는 작은 가방 + 큰 가방


처럼요.


큰 가방은 계속 차 안에 있고, 작은 가방에 옮겨담으며 가볍게 움직일 수 있게 하는 방식입니다.




Apple | iPhone 8 | Normal program | Spot | 1/470sec | F/1.8 | 0.00 EV | 4.0mm | ISO-2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7:33:56




비현실적인 풍경이라 아직 실감이 안 남




Apple | iPhone 8 | Normal program | Spot | 1/450sec | F/1.8 | 0.00 EV | 4.0mm | ISO-2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7:36:28



순정네비 정신 못 차리고 있구요





Apple | iPhone 8 | Normal program | Spot | 1/30sec | F/1.8 | 0.00 EV | 4.0mm | ISO-2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7:37:03




반대로 일본 내수용 제품인 이동식 레이더 탐지기는 이제야 물만난 고기처럼 작동을 시작합니다


원래 이렇게 나오는거였다니...


이 탐지기가 이번 여행때 정말 유용하게 쓰여서 사놓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음


옵션값 뽑았음




Canon | Canon EOS 7D | Shutter priority | Pattern | 1/400sec | F/7.1 | 0.00 EV | 28.0mm | ISO-25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7:37:55



바로 내리면 안 되고 지시 있을 때까지 대기입니다



Canon | Canon EOS 7D | Shutter priority | Pattern | 1/400sec | F/7.1 | 0.00 EV | 17.0mm | ISO-25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7:45:59



그리고 배에서 내리면 이렇게 흰 차가 있는데


이 차를 따라서 시모노세키항 2층에 있는 차량 검사장으로 이동하게 됩니다




Apple | iPhone 8 | Normal program | Spot | 1/4sec | F/1.8 | 0.00 EV | 4.0mm | ISO-10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8:33:50



아 근데 어제 트립초기화 깜빡해서 1일차와 2일차의 주행거리를 각각 알 수 없게 되었네요


2일차까지 한국에서 800.4km를 탔다고 합니다


국도 여행인 탓에 평균 속도는 58km/h...



근데 이 58km/h 라는 속도가 엄청 느려보이는데 그나마 한국이라서 이 속도가 나오는 거더라구요


일본에서는 50은 커녕 40km/h를 보는 것도 힘들었습니다



Apple | iPhone 8 | Normal program | Spot | 1/30sec | F/1.8 | 0.00 EV | 4.0mm | ISO-32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8:36:45



보험 스티커인데 자동차 번호판 왼쪽 위에 붙이면 됩니다



검사 절차는 매우 간단한데, 


일단 위의 흰 차를 따라서 2층 자동차 검사장에 차를 세우고 먼저 수금 타임을 갖습니다


수입보증료 10,000엔, 보험료 5,870엔이구요. 전부 현금 결제. 돈은 이것만 내면 끝입니다.


가지고 온 국제번호판이랑 ROK 스티커를 부착하고,


뒷문으로 돌아 들어가서 입국심사를 받고 세관신고서를 제출합니다




입국심사를 제외하고는 모든 직원들이 전부 여기로 출장(?)을 나와서 절차를 진행하기 때문에


부산항에 비해 이동 동선이 압도적으로 짧습니다. 진짜 한 자리에서 모든 게 다 됨


입국심사만 어쩔 수 없이 부스까지 가야하는데 그래봐야 50m 정도


세관신고도 세관 갈 필요 없이 세관 직원이 여기 나와서 대기하고 있어서 신고서만 제출하면 끝입니다


엑스레이 검사 같은 건 없습니다. 부산항에서만 함




국제 번호판은 A4용지에 프린트해서 부착하도록 되어있는데


실제로 A4용지에 번호판을 뽑아보면 너무 작습니다




근데 그냥 번호판에 있는 한글 한 글자 있잖아요?


예를 들어 12가 3456 이라고 하면


번호판 "가" 부분만 "GA" 로 가려도 됩니다


그러니 그 부분만 적당한 사이즈로 만들어서 코팅해서 오시는 게 제일 편할 것 같습니다




여기 그리고 화장실 가기가 좀 귀찮아서 (무조건 직원 한 명 데리고 가야함)


용변은 미리 다 배 안에서 해결하고 나오는 게 편리합니다




Apple | iPhone 8 | Normal program | Pattern | 1/20sec | F/1.8 | 0.00 EV | 4.0mm | ISO-4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8:37:19



보험은 한 달에 5,870엔


최소 단위가 한 달이라 무조건 한 달치는 가입해야 합니다



보장 내용은 대인밖에 없습니다


상해 120만엔, 후유장애 최대 4,000만엔, 사망 시 3,000만엔 한도로 지급되는 보험인데요




대물이랑 자차가 없습니다


그러니 절대로 사고 내지 마세요




운전이 미숙하다면 무조건 렌트카가 낫습니다. 


렌트카는 대인대물자차 풀패키지로 보험을 들 수 있기 때문입니다.






Canon | Canon EOS 7D | Aperture priority | Pattern | 1/30sec | F/3.2 | 0.00 EV | 17.0mm | ISO-25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8:46:02



지도는 카플레이로 아이폰을 연결해서 애플 지도를 띄워봤는데요


나름 쓸만하기도 하고 이게 GPS가 잠깐 안 잡혀도 차 바퀴 돌아가는 방향이랑 속도를 읽기 때문에


매우 정확하게 자신의 위치와 방향을 알 수 있습니다.


카플레이가 되는 차라면 강추합니다.


그리고 구글 지도에 비해 데이터 소모량이 적어서, 인터넷이 느려도 잘 나옵니다.



대신 경로 탐색이 거지같아서 네비게이션으로 쓰긴 좀 부족한 면이 있어서


폰 네비도 하나 띄워놨습니다


지금은 구글맵이 떠있는데 이거 말고 야후 카네비가 매우 쓸만합니다. 무료임.


대신 한국어가 안 돼서요, 일본어로 안내를 받아야 합니다




사세츠(左折), 우세츠(右折), 히다리(左), 미기(右), 나나메(斜め) 이렇게 다섯 단어만 알면 당신도 일본 네비 마스터!


(좌회전, 우회전, 좌측, 우측, 비스듬히 임)


참고로 유턴은 일본어로도 유턴임



Canon | Canon EOS 7D | Shutter priority | Pattern | 1/400sec | F/5.6 | 0.00 EV | 17.0mm | ISO-250 | Off Compulsory | 2018:06:14 08:46:52



아직은 좀 적응이 안 되지만


오토바이형들과 함께 시모노세키항을 나왔습니다


이제 정말 도쿄로 감





  1. 아머왕 2018.06.29 09:21

    저도 바이크 여행 한번 해보고 싶지만 아직은 꿈으로만...

    차량 검사할때 검역같은것도 같이 하는건가요? 요즘 불개미로 아주 핫하던거 같은데

    • UH 2018.06.30 23:20 신고

      검역은 따로 없지만 너무 더러우면 혼나는 듯 합니다. 저는 세차 하고 출국했습니다.

  2. kepper 2018.06.29 22:10 신고

    출국심사랑 입국심사가 섞여 있네요. 아마 전부 입국심사 같지만.

    • UH 2018.06.30 23:51 신고

      그러게요. 입국인지 출국인지도 모르고 막 쓴듯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  3. 잉여 2018.07.03 10:47

    저는 오토바이타고선 후쿠오카쪽으로 가서 여행하고 왔습니다...
    90일 이내로 일본내에서 체류 하고 있으면 국제번호판은 안하셔도 됩니다...
    저도 안하고 다녔는데 경찰에게 잡히거나 그런일은 없었습니다 최소한 큐슈지역에서는

    • UH 2018.07.03 23:27 신고

      그런 규정은 없기 때문에 번호판은 달고 다니는 게 좋습니다. 달고 있어도 검문을 받는 판에 안 달려있으면 더 귀찮아지고 나중에 출국할 때 번호판 보고 출국수속하는데 한글번호판이면 담당자가 서류랑 번호판이 다른 걸로 문제삼을 수 있습니다. 바이크랑 자동차 규정 자체가 다르구요

  4. 이기성 2019.03.11 11:00

    꼼꼼하고 세세한 여행기 잘 보고 있습니다
    고맙습니다
    한가지 여쭙고 싶습니다
    챡임보험 가입시
    대인 외에 추가 보험은(대물 자손 자차) 얼마일까요?
    대물은 잇지 않을까요?
    자손 자차는 없더라도요

    • UH 2019.03.12 00:29 신고

      예전엔 됐다고 하는데 요즘엔 가입 자체가 불가능합니다

+ Recent posts